제14차 건축미학토론회 진행

제14차 건축미학토론회가 8일 청년중앙회관에서 진행되였다.

국가건설감독상 권성호동지, 국토환경보호상 김경준동지, 도시경영상 강영수동지, 관계부문, 평양시안의 건설, 설계, 시공, 감독, 과학교육부문 일군들과 대학생들, 제19차 5. 21건축축전 참가자들이 여기에 참가하였다.

국가설계총국 총국장 조종문동지, 백두산건축연구원 원장 박광수동지, 평양도시설계연구소 소장 류성수동지, 철도성 철도설계연구원 원장 김석동지, 국가설계총국 국장 오용진동지가 토론하였다.

토론자들은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의 현명한 령도밑에 주체성과 민족성이 구현되고 조형예술적으로 특색있는 본보기건축물들이 훌륭히 일떠선데 대하여서와 주체건축을 더욱 발전시키는데서 나서는 리론실천적문제들에 대하여 언급하였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건설부문에서 우리 당의 주체적건축미학사상을 지침으로 하여 선 편리, 선 미학성의 원칙이 구현된 만년대계의 기념비적건축물들을 최상의 수준에서 최대의 속도로 일떠세워야 합니다.》

토론자들은 주체건축의 새로운 전성기를 펼쳐가시는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께서 애국헌신의 길을 끊임없이 걷고걸으시며 조국의 부강과 인민의 행복을 위한 대건설사업들을 통이 크게 벌려나가도록 정력적으로 이끌어주고계시는데 대하여 강조하였다.

그들은 몸소 설계가, 시공주, 건설주가 되시여 삼지연군을 여러차례나 찾아주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의 세심한 지도밑에 삼지연군이 산간문화도시의 전형으로 자기의 자태를 드러냈다고 말하였다.

당중앙이 펼친 웅대한 설계도따라 동해의 명승지에 세상에 둘도 없는 우리 식의 해안도시를 일떠세우기 위한 맹렬한 격전이 벌어져 원산갈마해안관광지구가 인민의 문화휴식터로, 인민의 해양공원으로 일떠서고있는데 대하여 그들은 언급하였다.

그들은 새롭고 혁신적인 방법을 대담하게 받아들여 선 편리성, 선 미학성의 원칙이 구현된 함경북도 경성군 온포온실농장의 살림집설계안이 완성됨으로써 농장마을을 살기도 좋고 일하기도 좋은 사회주의농촌문화건설의 본보기, 사회주의락원으로 훌륭하게 꾸릴수 있게 된데 대하여 해설하였다.

석전만의 날바다우에 특색있게 건설된 고암-답촌철길의 완공은 당의 사상관철전, 당정책옹위전의 앞장에서 자력갱생과 과학기술의 위력을 떨치며 우리 나라 철길건설력사에 일찌기 없었던 새로운 경지를 개척한 건설자들과 과학자, 기술자들의 영웅적투쟁이 안아온 고귀한 결실이라고 그들은 강조하였다.

시대적요구와 세계건축발전추세에 맞게 내부장식설계, 가구설계, 원림록화설계를 발전시키는것이 현시기 설계부문앞에 나서는 중요한 과업으로 된다는데 대하여 그들은 언급하였다.

토론자들은 건설부문의 모든 일군들과 근로자들이 우리 당의 주체적인 건축미학사상을 지침으로 틀어쥐고 자력갱생대진군, 과학기술대진군을 힘있게 벌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의 원대한 건설구상을 자랑찬 현실로 꽃피우는데 적극 이바지할것이라고 강조하였다.

주체108(2019)년 5월 9일 로동신문

CAPTCHA Image
가+
가-